캘리그라피의 진로와 전망 > 육아.교육

본문 바로가기


간석i문화인터넷신문 로그인

최종편집일시 : 2022-10-02 17:49:01














 

육아.교육

캘리그라피의 진로와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춘자 작성일22-07-04 11:45 조회156회 댓글0건

본문

캘리그라피는 길거리를 지나가다 보면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간판에 많이 사용되고 있다.
그뿐만이 아니라 TV광고, 영화제목, 상점 메뉴판등에서도 이제는
아주 많이 활용을 하는 산업디자인에 가까워짐을 알수 있을것이다.
앞으로도 캘리그라피글씨를 활용한 다양한 디자인등으로
미래가 밝은 비전이 보이며, 다방면으로 활동이 가능 하기때문에
공예과목중 인기가 높은 편에 속한다.

캘리그라피의 진로와 전망으로는...
1. 캘리그라피 강사활동
- 학교에서 방과후 수업이나 진로체험, 동아리활동이 활발이 이루어지는건 자녀를 가진 분들은 익히 알고 있을것이다. 학교에서 이런 예체능 수업을 진행할때 "캘리그라피"수업은 늘 있는것도 알수 있을것이다.
캘리그라피 자격증을 취득하고, 꾸준히 활동을 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아이들을 가르칠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자격증을 취득하기만 하면 모두 다 가능한건 아니다. 실력을 쌓아야 하는건 당연히 따라와야 하는
조건이며... 블로그&인스타등에 활동하는 모습을 꾸준히 올리는 부지런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기회일 것이다.
또는, 자격증을 취득한곳에서 보조강사활동을 꾸준히 하다 보면 수업이 주어지는게 되는데....
이때부터 독립의 기회라고 생각하면 될것이다.
2.문화센터 & 공방 창업
3.상품글씨디자이너
4.캘리그라피 메뉴판,입간판,메시지전달등의 주문제작 (인터넷 판매)
등등으로 활동 할 수 있다.

예전에는 남편은 외부에나가 사회활동을 하고, 아내는 집에서 가정을 지키는것이 당연했다.
하지만, 이제는 시대가 변했다.
혼자벌어 가정을 지키기에는 너무 힘든 세상이 온것이다.
그래서 여자들이 돈을 벌기 위해 사회에 나오기 시작한다.
아이를 육아하기위해 단절된 나의 경력이나 이력들은 다시 그시절로 돌아가기에는 어려운 현실에
많은 이들이 자격증시대인만큼 그시대에 따라가기 위해 자기발전을 하기 시작한다.
어떤 준비를 하던간에 이 사회에 다시 나오기 위해서는 ...
엄청난 노력과 시간을 투자해야 하는건 당연한 이치일것이다.
단순노동이아니라면.....말이다.

나는 공방-문화센터-평생교육원을 차례대로 운영한지 24년차이다.
20대부터 강사활동을 시작으로 문화센터 강사에서 공방을 오픈했으며, 문화센터로 사업을 키우고,
이제는 평생교육원을 설립하여 운영중이다.
나의 직업은 고단하고 힘든일들의 연속이지만...
나이가 먹어도 계속할 수 있는 직업이기에 만족하며 열심히 운영하고 있다.
여성뿐만아니라 남성들 역시 나이제한이라는 큰틀에 일을 하고 싶어도 할수없는 현실이 다가올때가 있을것이다. 하지만 나의 직업은 나이가 들어도 충분히 할 수 있는 일이기 때문에 전문강사의 길을 포기할 수 없는것이다. 시작하기에는 나이가 너무 많은걸까요? 라는 질문을 아주 많이 받는다.
다양한 수강생들을 상대해야하는 일이 50%이상이다. 그리고 나머지50%는 나의 실력인것이다.
나이가 드신 여성들은 이미 사회성이 충분하기 때문에 사람을 상대하는건 어렵지 않을 것이다.
인생을 살면서 많은 일들을 격으며, 많은 시련을 격으며 사람상대하는 법을 배우기 때문이다.
그러면 50%는 먹고 들어가는것이다.
나머지 50%를 채우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는것에 집중하면 된다.
자기를 홍보하는 시대가 왓다.
홍보를 할 수 있는 수단은 무궁무진 하며...
나를 알리는것이 최선이다.

기자명: 심현정
발행년월일: 2022년 6월08일 am 11:3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ganseoknew.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제호 : 간석i문화인터넷신문 . 회사주소 : 인천시 남동구 석산로 159 보인프라자604호 발행인 : 심현정. 편집인 : 심현정.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숭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박정숙 .
관리자이메일 : ichoi0802 @naver.com 연락처 : 010-7404-3790
등록번호 : 인천,아01451. 등록일 : 2020년 03월 12일.
간석i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등)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